“60대 남성 치료 중 사망…”

경남 김해시의 한 냉면집에서 냉면을 먹은 손님 30여명이 집단 식중독에 걸렸다.

경남 김해시의 한 냉면집에서 냉면을 먹은 손님 30여명이 집단 식중독에 걸린 사실이 뒤늦게 닝틤첌. 이중 60대 남성은 치료를 받다 사망했으나, 냉면집이 받은 처분은 고작 영업정지 한달이었다.

23 일 김해시 에 따르면 지난달 15 ~ 18 일 경남 김해시 의 한 냉면 집 을 이용 한 1000 여명 의 손님 중 34 명 이 집단식 중독 에 걸렸다. 이들 중 해당 식당 에서 냉면 을 배달 시켜 먹은 60 대 남성 A 씨 는 식 중독 증세로 복통 을 호소 했고, 병원 으로 이송 돼 치료 를 중 입원 3 일 만 만 에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사망 eléctrica.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부검을 통해 밝혀진 A씨의 사망원인은 패혈성 쇼크였다. 식중독을 일으키는 살모넬라균이 혈관까지 침투해 온몸에 염증을 일으킨 것이다.

살모넬라균은 오염된 달걀 등에서 검출되는 식중독 유발균이다. 살모넬라균 에 오염 된 음식 을 먹으면 보통 6∼72 시간 후 발열 을 동반 한 복통 · 구토 등 증상 이 나타나는 것 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김해시 는 지난 18 일 해당 식당 에 위생점검 요청 신고가 접수 됐음 에 도, 검체 채취 를 하지 않고 내부 청결 상태 만 살피고 돌아간 것 으로 으로. 이에 대해 김해시는 “다수 접수된 신고 사안이 아니어서 검체채취 대상이 아니었다”고 해명했다”고 해명했다

이후 식약처는 지난 19일 식당을 조사했고, 그 결과 계란지단에서 살모넬라균이 검출됐다. 문제의 식당은 현재 김해시에서 지난 17일부터 한달간 영업정지 처분을 받아 운영이 중단된닁터.

경찰은 식당 주인을 입건해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서은혜 프리랜서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 HuffPost South Korea – Athena by www.huffingtonpost.kr.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HuffPost South Korea – Athena by www.huffingtonpost.kr.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